경기도교육청, 2020년도 추경예산 2,395억 원 긴급 편성

입력시간 : 2020-03-17 12:37:59 , 최종수정 : 2020-03-17 12:37:59, 최영석 기자
경기도교육청 남부청사 전경<사진=최영석 기자>

(수원=최영석 기자)경기도교육청(교육감 이재정)이 2020년 본예산 16조 4,650억 원에서 2,395억 원 늘어난 ‘2020년도 경기도교육비특별회계 제1회 추가경정 세입·세출 예산안’을 17일 경기도의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.


도교육청에 따르면 이번 추경 예산안은 개학 전 학교현장의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-19(이하 코로나19)예방을 적극 지원하고 학교 시설공사·환경개선 사업 조기집행으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추진됐다.


도교육청은 추경 세입 예산안에 ▲보통교부금 1,007억 원, ▲특별교부금 1,320억 원, ▲국고보조금 50억 원, ▲기타이전수입 18억 원을 편성했다.


추경 세출 예산안에는 학생들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기 위한 코로나19 예방·지원 예산 428억 원을 편성했다. 구체적으로는 ▲마스크, 손소독제, 열화상카메라 등 각급학교 방역물품·소독비 지원 300억 원(특교 185억 원, 국고 50억 원), ▲행정기관 방역물품·소독비 지원 8억 원, ▲학원·교습소 33,091개소 손 소독제 지원 5억 원, ▲휴업으로 인한 사립유치원 운영비 보조 15억 원, ▲재해·재난 예비비 100억 원 등이다.


또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민생경제 활성화 예산 1,354억 원을 편성했다. 구체적으로는 ▲학교시설 내진보강사업 98억 원, ▲학교 체육관·화장실·급식실 개선사업 등 지역교육현안수요 1,239억 원, ▲온라인 공동교육과정 운영을 위한 고교 무선망 구축 14억 원, ▲교내 소방차 비상차로 동선 확보 2억 원 등이다.


이 밖에 지방교육채 상환 353억 원, 특별교부금·지원금 등 260억 원을 편성했다.


경기도교육청 이한복 정책기획관은 “이번 1회 추가경정 예산안은 무엇보다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민생경제 활성화에 중점을 두고 편성했다”며 “이번 예산편성·집행으로 감염병 전파·확산을 막고 교육과정이 정상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말했다.


2020년 제1회 추가경정 세입·세출 예산안은 오는 23일 경기도의회 임시회에서 심의 예정이다.


한편, 도교육청은 지난 2월부터 특별교부금·예비비 83억 원을 투입해 학교현장에 마스크, 손소독제, 체온계 등 방역물품을 구비하고 방역조치를 하며 코로나19 감염을 원천 차단하기 위해 노력해왔다.

Copyrights ⓒ 한국부동산종합뉴스.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영석기자 뉴스보기
기사공유처 : 민원뉴스